제마법선도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.
질문과 답변
  • 제마
  • 제마
  • 질문과 답변
질문과 답변 게시판

[제마편지] "석촌호수에 뿌리는 눈"

2016.02.17 16:54

xemasa 조회 수:5770

 석촌호수 copy.JPG

 

 

"석촌호수에 뿌리는 눈"

 

 

대의(大義)란 언제나 큰 소리 나지 않으며

각자의 마음속 어디선가 울리는 소리로 퍼져 나갑니다.

 

마치 그 소리는 심장이 뛰는 소리 같아서

몸 밖으로 울려 퍼지는 법은 없더라도

그 소리가 나지 않으면 이미 양심이 없는 사람이며

의당 영혼이 썩어버린 사람입니다.

 

그래도 우리가 어른이 되어 거친 현실속에 살면서

어디에 몸을 담고 작은 두 다리로 지탱하며 어렵게 길을 간다 해도

언제나 잊어선 안 될 일이 하나 있습니다.

 

쿵쾅거리지 않아서 나만 느낄 수 있는 그 양심의 소리에

귀기울여야 한다는 ....

 

 

 

 

그제 눈발 심하게 날리는 날 석촌호수를 내려다 보며

제자에게 꾸중을 했습니다.

 

" 보아라. 기온이 높아 어디나 모두 눈이 녹아버려 천지 어디에도

방금 내린 눈이 흔적도 없이 사라지고 있지 않니 ?

그런데 저기 석촌호수에 작은 섬처럼 남아 있는 저 어름장 위에는

눈이 소복소복 쌓여 있지 않은가 ?

우리는 끝까지 저 어름 처럼, 내리는 눈을 지켜 나갈 수 있어야

하지 않겠는가 ? 어름이 다 녹아서 사라지는 그 날까지 말이야."

 

 

그렇습니다.

눈(雪)은 인간이 최소한 지켜 나가야 할 양심입니다.

그리고 아무리 세파에 시달려도 그 어디선가 나의 양심을

응원하는 사람들이 여기 저기서 눈이 녹지 않게 지켜주는

저 석촌호수의 어름장 처럼 우리를 지켜 주실 겁니다.

 

그 분들이 곧 우리의 신령님들이시니까요.....

 

 

 2015 년 2 월 17 일

제마법선사  합장 배례 올리나이다....